• 맑음동두천 -9.7℃
  • 맑음강릉 -7.3℃
  • 구름조금서울 -9.9℃
  • 구름조금대전 -6.8℃
  • 구름조금대구 -4.8℃
  • 맑음울산 -4.1℃
  • 광주 -4.4℃
  • 맑음부산 -3.8℃
  • 흐림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4℃
  • 맑음강화 -9.2℃
  • 구름많음보은 -8.3℃
  • 구름조금금산 -7.0℃
  • 흐림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2.4℃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산업> 당진 송산산단에 日반도체 가스공장 유치...420억 규모 투자협약


[sbn뉴스=당진] 손아영 기자 = 충남 당진시가 고순도 반도체 제조용 가스를 생산하는 일본의 글로벌 기업 다이킨공업의 투자를 유치했다.

지난 19일 충남도청 상황실에서 양승조 충남지사와 김홍장 당진시장, 히라오 야스히사 다이킨코리아 대표가 투자유치 협약(MOU)을 맺었다.

협약에 따르면 다이킨공업은 국내 씨앤지하이테크사와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당진 송산2일반산업단지 외국인 투자지역 3만4070㎡(약 1만306평)부지에 반도체 제조용 가스 생산 공장을 신축한다.

다이킨 공업은 내년 10월부터 본격 생산을 위해 투자에 돌입하며, 에어컨용 냉매가스의 순도를 높여 반도체 제조에 적합한 고순도 가스를 생산할 계획이다.

이를 고객사인 삼성과 SK하이닉스 등 반도체 제조사에 납품할 계획이며, 향후 5년간 약 420억 원(외국인 투자금액 약 281억 원)을 투자한다.

한편, 현재 일본 오사카에 본사를 두고 있는 다이킨공업은 일본 최초이자 세계에서 2번째로 에어컨 냉매를 독자 개발한 세계적인 기업이다.

공조사업 분야에 있어 매출 세계 1위, 불소 화학제품 점유율 세계 2위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작년 매출은 약 25조원에 달하고 전 세계 313개의 자회사에 8만 명이 근무하고 있다.

히라오 야스히사 다이킨 대표는 “세계 최대의 반도체 메모리 생산기업이 집중되어 있는 한국에서 고순도 반도체 제조용 가스의 현지 생산 공장이 운영됨으로써 한국 반도체 산업과 기술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