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3.5℃
  • 구름많음강릉 4.0℃
  • 구름많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6.5℃
  • 흐림광주 4.6℃
  • 구름많음부산 8.6℃
  • 흐림고창 3.3℃
  • 구름많음제주 10.7℃
  • 구름많음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2.4℃
  • 구름많음금산 -1.7℃
  • 구름조금강진군 6.2℃
  • 구름조금경주시 2.3℃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한줄기사





thumbnails
경제·산업

【산업】충남지역 조미김 수출 4배 증가...7096만2000달러 판매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충남지역 조미김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4배 이상 증가하며 수산식품 수출액 1억 달러 돌파가 기대된다. 24일 충남도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도내 수산식품 수출액은 9315만 6000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9월 말 8284만4000달러보다 1031만2000달러(12.4%), 전년 동기 7760만 달러보다 1555만6000달러(20%) 증가한 규모다. 지난달 말 기준 도내 수산식품 수출액을 품목별로 보면, 조미김 등 기타수산가공품이 7096만2000달러, 수출 비중 76.2%를 차지하며 가장 많았다. 조미김 등은 특히 전년 동기 1730만 3000달러에 비해 4.1배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조미김 등에 이어서는 △김(마른김) 1779만 7000달러 △기타수산물 129만 9000달러 △기타조개 86만 달러 △미역 72만 4000달러 △어육 55만 3000달러 △기타해조류 20만 5000달러 △넙치 18만 4000달러 △어류통조림 14만 1000달러 △기타 43만 1000달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중국 2821만 4000달러 △미국 2261만 9000달러 △대만 500만 7000달러 △필리핀 369만 4000



배너


thumbnails
사회·일반

【신수용 쓴소리】코로나 백신 나온다고, 나사가 풀린것 아닌가

참으로 공교롭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잘 지켜 오더니 지난 주부터 확산이 심상찮다. 300명 이상의 확진자가 닷새이상 나올 만큼 심각하다. 올들어 대위기였던 지난 8월 말도 하루 300명이상 닷새나 연이어 나오지 않았다. 그런데도 이번은 8월 말보다 전국적인데다, 무증상확진이 적지않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방역기관 지휘부는 이런 상황이면 2, 3주내 하루 600- 1000명 이상 확진자가 나올수도 있다고 경고한다. 지금 막지않으면 걷잡을 수 없이 'n차 감염'에 따른 팬데믹(대유행)을 불보듯 뻔하다고 우려하고 있다. 무엇보다 하루 100명을 넘어 200명가까이 확진자가 발생한 수도권과 집단감염이 확산된 호남은 이미 사회적 거리두기의 단계를 격상했다. 수도권의 물리적(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지난 24일 0시부터 2주간 2단계로 일단 올리기로 했다. 지난 19일 1.5단계 격상 후 닷새 만에 또 한 단계를 상향하는 것이다. 최근의 코로나19 확산세가 그만큼 가파르다는 증거이다. 호남권도 1.5단계로 격상됐다. 거리두기 2단계는 지역유행이 급속화되며 전국적 확산이 시작됐다는 것을 의미한다. 충청권도 마찬가지다. 사통팔달 교통중심지인 대


배너

thumbnails
문화·관광

【역사】윤봉길 의거로 중상 입은 '시게미쓰 마모루' 의전용 칼 최초 공개

[sbn뉴스=예산] 조주희 기자 = 충남 예산군이 1932년 4월 29일 윤봉길의사 상하이 의거로 단상 위에서 중상을 입은 주중 일본공사 시게미쓰 마모루(重光)가 사용하던 의전용 칼을 최초 공개한다. 이 칼은 지난 2003년 4월 29일 시게미쓰 마모루의 손자 시게미쓰 쓰토무 선생이 예산군 윤봉길의사기념관(공립박물관)에 기증한 것이다. 시게미쓰 마모루(1887-1957)는 일본 외교관 겸 정치가로 1930년 상하이 총영사를 역임하고 1932년 중국 공사로 있을 때 윤봉길의사의 의거로 한쪽 다리를 잃었다. 이후, 1945년 일본이 패망함에 따라 그 해 9월 2일 일본 외무대신으로 미 해군 미주리 함더글라스 맥아더 장군 앞에서 항복문서에 서명했다. 1946년에는 A급 전범으로 도쿄전범재판에서 금고 7년형을 받고 1950년 가석방 된 이후 일본 외상으로 활동하다가 1957년 사망했다. 이번에 공개된 시게미쓰 마모루의 의전용 칼은 윤봉길의사기념관(공립박물관)의 상설전시관에 전시돼 상하이 의거 당시 폭탄을 맞은 인물의 유품으로서 역사적 가치가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윤봉길 의사의 후손인 윤주 선생과 시게미쓰 마모루의 후손 시게미쓰 쓰토무가 지난 2003년 한


thumbnails
기획·인물

【인물】허정문 박사, 당진시도시재생지원센터장 취임

[sb뉴스=당진] 손아영 기자 = 충남 당진시 도시재생지원센터장에 허정문 박사가 위촉됐다. 허정문 박사는 도시개발·도시재생 전문가로, LH 사업계획실 사업전략부장, LH 금융사업기획처장, LH 부산울산지역 본부장을 거쳐 현재 LH 지역균형발전지원센터장으로 재직 중이다. 앞으로 임기동안 도시재생지원센터가 수행하는 도시재생 관련 사업의 전반적인 기획·조정·총괄을 맡게 되며, 특히 국가균형발전 정부정책에 부응하고 지역 특성을 고려한 도시재생활성화지역의 재생정책의 방향성 제시와 더불어 행정기관, 주민·상인협의체, 사업시행주체 등 이해당사자간 의견을 조정하는 역할도 수행한다. 당진시는 그가 동탄2신도시 개발사업, 울산우정혁신 도시개발사업, 부산 순환개발형 도시재생사업 추진 등 풍부한 도시재생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당진시 도시재생사업 추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허 센터장은 “그동안의 도시재생 경험을 살려 당진만의 매력이 넘치는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며 “지역리더 발굴을 위한 역량강화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도시재생 관련 소모임의 활성화에도 노력할 것”이라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한편, 허정문 박사는 2021년 11월 말까지 센터장직을 맡게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신수용의 뉴스창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BN 영상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