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1.6℃
  • 서울 -4.3℃
  • 대전 1.0℃
  • 구름많음대구 4.6℃
  • 맑음울산 5.8℃
  • 구름많음광주 6.2℃
  • 맑음부산 5.8℃
  • 구름많음고창 4.9℃
  • 구름조금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3.7℃
  • 구름많음보은 0.2℃
  • 흐림금산 0.2℃
  • 구름많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대전·충남·세종

배너

【농업】충남도, ‘농촌 일손 해결사’ 농작업지원단 신청‧접수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충남도가 농촌 일손 부족 문제의 해결사 ‘맞춤형 농작업지원단’을 확대 운영한다.

소규모 고령농가에는 밭작물, 수도작에 필요한 농기계 작업을 지원하고, 작업료 70%를 지원한다.

과수 및 시설채소 등 전업농가에는 파종, 적과, 수확 등 농작업에 필요한 인력을 중개하고, 교통비와 간식비, 마스크 구입비 및 상해보험 가입을 지원한다.  

충남도는 2018년 5개 시군 5개소를 시작으로 올해 14개 시군 82개소로 확대 운영 중이며, 내년에는 충남권역 전 농협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지난해의 경우 소규모 고령농가 2252㏊, 5987농가에 농기계 작업을 지원했고, 대규모 전업농가에는 35만 4490명의 인력을 중계하기도 했다.

올해 개선사항으로는 농기계 작업 지원을 ‘1㏊ 이하, 65세 이상’ 기준에서 여성농가주(단독), 기초생활수급자, 재해피해농가 등으로 확대, 사회적 약자를 배려했다.

또 ‘밭작물’에 한해 농기계 작업을 지원해주던 것을 ‘수도작’도 포함해 범위를 넓혔다.

일손이 필요한 농가는 시군 농정 부서나 해당 지역농협에 문의·신청(연중)하면 된다.

농기계 작업지원 및 전문 인력으로 활동하고 싶은 대상자 역시 지역농협에 신청하면 관련 교육을 거쳐 작업자로 활동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