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2.1℃
  • 맑음서울 13.2℃
  • 구름조금대전 12.7℃
  • 구름많음대구 15.6℃
  • 구름많음울산 14.4℃
  • 맑음광주 14.1℃
  • 구름많음부산 16.1℃
  • 맑음고창 12.1℃
  • 구름조금제주 15.9℃
  • 구름조금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9.5℃
  • 구름조금금산 10.6℃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3.7℃
  • 구름조금거제 15.2℃
기상청 제공

배너

【속보】진영, ‘옵티머스 펀드’에 본인·배우자·아들 명의 5억 원 투자…“손해 봤다”


[sbn뉴스=세종] 이은숙 기자 = 정관계 로비와 편법 의혹이 불거진 옵티머스자산운용 펀드에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도 수억원을 투자했다가 큰 손실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행안부와 금융업계 등에 따르면 진 장관은 지난 2월 진장관 본인과 배우자, 아들 명의로 모두 5억 원을 옵티머스 펀드에 투자했다.

그러나 진 장관은 논란이 불거지자 행안부 대변인실을 통해 "예전부터 거래하던 NH투자증권 지점의 권유를 받고 투자했으며, 환매 중단으로 큰 손실을 봤다"고 설명했다.

앞서 작년 옵티머스 펀드에 1억 원을 투자했다가 환매한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A 의원역시 증권금융사의 권유를 받은 단순 투자였을 뿐, 옵티머스였는지도 몰랐다고 말했다.

김재현 옵티머스 대표가 지난 5월 작성한 '펀드 하자 치유 관련' 문건에는 이혁진 전 대표와의 분쟁 해결 과정에서 도움을 준 정부나 여당 관계자들이 '프로젝트 수익자'로 일부 참여했고, 직간접적으로 연결됐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하지만 진 장관이나 A의원등이 김 대표가 말하는 직간접적으로 연결됐는 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