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3.9℃
  • 맑음서울 5.6℃
  • 연무대전 8.3℃
  • 흐림대구 10.9℃
  • 흐림울산 9.3℃
  • 흐림광주 9.4℃
  • 흐림부산 10.5℃
  • 구름많음고창 6.2℃
  • 흐림제주 11.4℃
  • 맑음강화 3.7℃
  • 구름많음보은 7.7℃
  • 구름많음금산 7.9℃
  • 흐림강진군 11.6℃
  • 흐림경주시 9.4℃
  • 흐림거제 10.4℃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3.9 대선> 윤석열, 민생행보 첫 방문지 29일 2박3일 세종과 충청行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3.9 대선을 100일을 앞두고 윤석열 국민희힘 대선후보는 29일 지역행보의 첫발을 세종을 시작으로 2박3일간 충청표밭을 방문한다.


윤 후보는 29일 세종과 대전에 이어  2일 차인 30일에는 충북을, 다음 달 1일에는 충남 지역을 순회할 계획이다.

윤 후보 부친의 고향이 공주라는 점과 역대 대선에서 캐스팅보트 역할을 해온 충청 민심부터 잡아 승기를 다지겠다는 전략이다.

충청 방문일정은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이후 첫 지역 일정이다. 

앞서 윤 후보는 대선 후보로 선출된 지난 6일 광주와 목포 등을 찾아 '전두환 옹호' 발언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이번 충청행보에는 지난해 4.15 총선에서 세종을구 지역에 출마했던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 등이 동행한다.

윤 후보가 선대위 구성 후 첫 방문지로 세종을 택한 것을 두고 김 위원장에 대한 힘 실어주기 차원이 있는 것 아니냐는 분석도 있다.

김 상임선대위원장은 28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29일 오전 선대위가 정식 첫 회의를 한다. 상임선대위원장이 후보를 모시고 지방에도 가니 선대위 출발이라고 보셔야 한다"면서 "첫 행보로서 세종시에 간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후보가) 균형 발전의 의지도 갖고 있고, 행정중심 복합도시로서 세종이 국회 등 중요한 기관이 이전할 수 있는 아주 중요한 지역이라 가시는 것"이라며 "지방 일정을 계속 소화해 나갈 텐데 1차로 충청권을 가는 것"이라고 소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