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8.0℃
  • 흐림강릉 8.2℃
  • 맑음서울 9.3℃
  • 연무대전 9.0℃
  • 맑음대구 11.3℃
  • 맑음울산 11.0℃
  • 연무광주 9.9℃
  • 맑음부산 11.8℃
  • 맑음고창 8.2℃
  • 맑음제주 12.3℃
  • 맑음강화 8.8℃
  • 맑음보은 6.0℃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10.7℃
  • 구름많음경주시 10.2℃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속보> '돈다발' 제보자 "이재명에게 사진 속 돈 전달한 것 확실" 재차 주장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국감에서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조폭 연루설' 근거로 제시된 현금다발 사진의 제보자 박철민 씨가 20일 변호사를 통해 "사진 속 돈이 이 지사에게 넘어간 것은 확실하다"고 밝혔다.


앞서 이재명 지사는 당시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이 이 사진을 제시하며 이 의혹을 처음 제기하자 "정말 참 코미디가 이런 코미디가 없다"고 일축했었다.

수원구치소에 수감 중인 박 씨를 접견한 장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후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자신의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박 씨의 이러한 주장이 담긴 사실 확인서를 추가 공개했다.

김용판 의원은 지난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청 국정감사에서 "이 지사가 폭력조직 국제마피아파 측근들로부터 수십차례에 걸쳐 20억 원가량을 받았다"라며 그 근거로 국제마피아파 행동대원이던 박 씨로부터 받았다는 진술서와 현금다발 사진을 공개했다.

이후 민주당 측은 박 씨가 자신의 렌터카 사업과 사채업을 홍보하기 위해 문제의 사진을 SNS에 게시했던 사실이 알려지자 "허위사실"이라며 반박했다.

박 씨 측은 이를 재반박하고자 이날 변호사를 통해 기자회견을 열었다.

박 씨는 사실 확인서에서 "돈다발 사진의 돈을 내가 번 것처럼 게시한 이유는 (이 지사에게 현금을 전달하는 과정에서) 수중에 큰돈이 들어와 자랑하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

장 변호사는 "박 씨에 따르면 코마트레이드의 이준석 대표가 당시 직원이었던 박 씨에게 사진 속 돈다발을 이 지사에게 전달하라고 했다"며 "박 씨는 지어낸 것이라고 보기 어려울 정도로 그때 상황을 구체적으로 묘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 지사는 지난 18일 의혹을 일축한데 이어 다음날에는 페이스북을 통해 "제게 가한 음해에 대해 사과하고 스스로 국회의원직에서 물러나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김 의원을 국회 윤리위에 제소하고 의원직 사퇴와 국민의힘의 제명을 요구하기로 했다.

그러면서 박 씨와 함께 문제의 사진을 김 의원에게 전달한 장 변호사에 대한 법적 조치를 예고했었다.

한편 박 씨는 공동공갈, 상해, 폭행, 마약류 관리법 위반, 재물손괴, 특수폭행, 업무방해,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지난달 29일 징역 4년 6월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