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8.0℃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4.8℃
  • 맑음울산 -3.6℃
  • 광주 -5.0℃
  • 맑음부산 -2.8℃
  • 흐림고창 -5.1℃
  • 제주 0.6℃
  • 맑음강화 -7.8℃
  • 구름많음보은 -7.1℃
  • 맑음금산 -6.7℃
  • 흐림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4.1℃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행정> “공주시 올해 최대 역점과제는 공공기관 유치”

[sbn뉴스=공주] 조주희 기자 = 충남 공주시가 올해 최대 역점과제로 '공공기관 유치'를 선정하고 전략적인 유치전에 돌입한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17일 정례브리핑에서 “공주시는 세종시 건설에 가장 큰 기여를 했으나, 8년간 인구감소와 재정손실 등 큰 피해를 입었다”며 “공공기관 유치를 통해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충남 혁신도시 지정과 연계해 공공기관 유치를 추진하겠다”며 “공주의 역사와 문화‧지리적 특성을 활용할 수 있는 공공기관을 전략적으로 유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주시는 ▲계룡산·금강 관련된 생태‧환경‧의료기관 ▲역사‧문화도시에 걸맞은 문화‧관광기관 ▲세종 정부청사 등과 연계된 연수‧연구기관 등 총 12개 기관을 중점 유치 대상으로 선정했다.

지난 9일 출범한 ‘공주시 공공기관 유치위원회’도 정부·국회를 대상으로 유치 활동에 나선다.

공공기관이 공주로 이전할 경우 인센티브를 주는 조례안도 추진한다. 조례안에는 ▲이전기관에 대한 이전비용 일부 지원 ▲기반시설 조성에 대한 투자 ▲이주 직원에 대한 정착 장려금 지원 등이 담겼다.

김정섭 시장은 “공공기관 유치는 공주의 미래 100년을 좌우할 최대 역점과제”라며 “행정수도 이전과 완성에 대비한 장기적 유치 전략도 세밀하게 수립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