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1℃
  • 맑음강릉 1.4℃
  • 흐림서울 -3.4℃
  • 구름많음대전 -6.2℃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1.2℃
  • 흐림광주 -2.0℃
  • 맑음부산 -1.4℃
  • 구름많음고창 -3.6℃
  • 흐림제주 5.6℃
  • 흐림강화 -3.1℃
  • 맑음보은 -10.3℃
  • 맑음금산 -8.8℃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깜빡이 깜빡이 하는데 '깜빡이'란 뭘까?

자동차의 방향지시등이다. 다른 차량운전자에게 내 차가 가고자 하는 방향을 미리 알려주는 방법이며 도로교통법 제38조에서 '모든 차의 운전자는 좌회전 등 진로를 바꾸려고 하는 때에는 방향지시기나 등화로써 신호를 하여야 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112신고 중 '운전자싸움'으로 인한 신고가 간혹 접수되는데, 신고이유가 “갑자기 끼어들어 사고가 날 뻔했다”라는 이유로 쫒아가 다툼이 이어지고 심지어는 보복운전으로 까지 이어지는 경우도 있었다.

이처럼 깜빡이를 켜는 것은 운전자가 지켜야할 가장 기본적인 운전습관이며 상대운전자에 대한 배려이자 매너이다.

“내가 이쪽 방향으로 갈 예정입니다”라는 것을 미리 알려주는 신호이기에 이를 지키지 않고 차로를 넘어서는 것은 대단히 이기적이고 무책임한 행동이다.

그렇지만 모든 경우에 깜빡이를 켜야 하는 것은 아니다. 모든 운전자는 운전중에는 사이드미러와 후사경을 통하여 다른 차량의 운행을 확인하면서 운전을 하는 것처럼 사이드미러 등에 접근하는 차가 전혀 없는 경우에는 깜빡이를 켜는 것이 무의미 하기도 하다.

하지만 복잡한 교차로에서도 깜빡이를 켜지 않은 채 직진차로에서 좌회전을 기다리며 서있는 차량을 간혹 볼수 있는데 뒷차가 깜짝 놀라 경음기를 울리거나 급브레이크를 밟기도 한 일도 있는 것처럼 깜빡이를 켜는 것은 기본중의 기본인 운전자의 양심이기도 하다.

이에 서천경찰은 깜빡이 켜기 운동의 일환으로 우리사회 전반에 배려운전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연중 홍보를 지속할 예정이며 모든 주민들도 서로 배려하고 양보하는 운전문화를 만들 수 있도록 '깜빡이 켜기 운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






신수용의 뉴스창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