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4.0℃
  • 맑음강릉 20.4℃
  • 구름조금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1.0℃
  • 흐림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조금광주 24.7℃
  • 구름많음부산 21.0℃
  • 맑음고창 22.4℃
  • 맑음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22.4℃
  • 흐림보은 19.3℃
  • 구름많음금산 20.1℃
  • 구름조금강진군 23.5℃
  • 구름많음경주시 20.0℃
  • 구름많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산업> 충남 태안 폐염전에 국내 최대 '태양광 발전단지' 들어선다


[sbn뉴스=태안] 나영찬 기자 = 충남 태안지역 폐염전에 국내 최대 규모의 '태양광 발전단지'가 들어선다.

10일 이 같은 내용의 ‘태안 안면 지역상생형 태양광 발전단지 조성’ 협약을 충남도청에서 양승조 지사, 가세로 태안군수, 김권성 태안안면클린에너지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했다.

태양광 발전단지는 전국 최대 발전 용량인 300㎿ 규모로 태안군 안면읍 중장리 일원의 폐염전 및 폐목장 부지 약 90만 평(297만 ㎡)에 총사업비 5000억 원을 투입해 조성한다.

발전단지에서 생산하는 신재생 전력은 25년간 7200GWh에 달한다. 화력발전 대비 이산화탄소 715만 톤, 미세먼지 231톤을 줄이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에 따라, 충남도와 태안군은 집적화된 태양광 발전소 건설·운영 관련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에 나선다.

태안안면클린에너지는 사업 개발 및 시행을 주관하며, ▲태양광 발전소 건설 총 공사 금액의 30% 이상(약 1000억 원)을 태안군 및 도내 지역업체 할당 ▲공사 인력 지역주민 우선 고용 ▲발전소 완공 운영에 지역주민·지역업체 유지보수 참여 ▲인근 5개 마을에 총 3.1㎿ 규모의 주민 발전소 기증 ▲유휴부지(100만 평)에 관광·공익시설 설치 등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신한금융그룹이 금융 조달을, 두산중공업이 EPC(설계·조달·시공)와 지역업체 상생 협력을, 한국서부발전이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구매 및 발전소 운영·관리(Q&M)를, 랜턴 A&I가 사업 기획 총괄을 각각 담당한다.

발전소는 올해 하반기 행정절차를 완료한 후 착공할 예정이며, 1년간 공사를 거쳐 내년 하반기 상업 운전을 개시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