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8℃
  • 구름많음강릉 19.4℃
  • 맑음서울 25.7℃
  • 구름많음대전 26.3℃
  • 구름조금대구 22.4℃
  • 흐림울산 20.4℃
  • 맑음광주 26.9℃
  • 구름많음부산 23.2℃
  • 구름조금고창 27.1℃
  • 맑음제주 27.6℃
  • 구름많음강화 25.1℃
  • 흐림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5.7℃
  • 맑음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21.3℃
  • 맑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코로나19> 대전, 6월 들어 하루 평균 20명 확진자 넘자 강도 높은 방역수칙 준수점검 돌입


[sbn뉴스=세종] 권주영 기자 = 대전에서 6월 들어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평균 20명을 넘자 대전시등 관련당국이 방역수칙준수점검등 강화에 돌입했다. 


대전시는 9일 이달 들어 이날 오후 6시까지 192명등 하루 평균 21.3명이 코로나19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 기간 하루에 적게는 15명(2일), 많게는 31명(4일)이 확진되면서 현재 1.5단계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단계로 상향해야하지 않느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날도 오후 6시까지 금융기관 관련 2명(누적 12명), 학원 강사가 다닌 교회를 매개로 한 3명(누적 21명), 7080 라이브카페와 관련한 1명(누적 28명) 등 모두 20명이 추가됐다.

이에따라 방역 당국은 확산세를 끊기 위해 시와 사업소, 5개 자치구, 대전경찰청 등 소속 공직자 2000여명으로 점검반을 꾸렸다.


구체적으로 보면 점검반은 오는 22일까지 2주 동안 유흥·체육·종교시설과 식당, 노래방 등 2만6천여곳의 방역 실태를 점검하게된다.

2∼3명이 조를 이뤄 출입자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여부를 비롯해 방역수칙 위반, 이용 인원 준수 상황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이가운데 유흥시설에서는 춤추기와 테이블·방 간 이동이 금지되는지 여부를 비롯, 식당에서는 유사 감성주점 영업행위(춤추기·노래부르기)가 있는지와 테이블 거리두기(칸막이)가 지켜지는지도 실사한다.

노래방은 출입자 명부 작성 여부, 이용 인원 준수(1인 4㎡), 음식물 섭취 여부가 점검 대상이다.

종교시설에서는 소모임과 교육이 금지되고, 음식을 섭취가 금지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금 확산세를 꺾지 못한다면 조금이나마 숨통이 트였던 우리의 일상과 서민경제가 다시 멈춤으로 되돌아갈 수밖에 없다"고 대시민 방역지침준수를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