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6℃
  • 흐림강릉 16.2℃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1.8℃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7.5℃
  • 흐림광주 21.6℃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19.4℃
  • 맑음강진군 20.1℃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청와대> 문 대통령, 바이든 미 대통령과 내달 21일 워싱턴서 첫 한미정상회담


[sbn뉴스=서울] 신수용 대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다음달 21일 워싱턴에서 양국정상회담을 갖는다.


청와대는 30일 "문 대통령이 내달 21일 미국 워싱턴 백악관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바이든 대통령의 초청으로 미국을 방문할 계획"이라고 정만호 청와대 홍보수석이 밝혔다.

정 수석은 브리핑에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대면 정상회담이 조기에 개최되는 것은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잘 보여주는 것”이라며 “양 정상은 이번 회담을 통해서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하고 양 정상과 국민 간 우정을 바탕으로 양국 간의 포괄적이고 호혜적 협력관계를 확대 발전시켜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한미정상회담에서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정착의 진전을 위한 한미 긴밀한 공조방안 비롯, 경제통상 등 실질협력과 기후변화, 코로나19 등 글로벌 도전과제에 대한 대응협력에 대해서도 심도있게 논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수석은 그러나 일각에서 양국정상회담 의제로 미국이 요구해온 쿼드(QUAD·미국 일본 호주 인도 4개국 협의체)를 올릴 것이라는 설에 대해 청와대는 “사실이 아니다”라며 말했다. 

또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양국정상 회담의 의제중에 쿼드가 정상회담 의제로 정해졌다는 건 전혀 사실이 아니다"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양국 정상회담의제는 현재 논의 중이며 , 개방성·포용성·투명성 등 우리 협력 원칙에 부합하고 국익, 지역, 글로벌 평화협력과 번영에 기여한다는 어떤 협의체도 협력 가능하다는 입장을 견지해오고 있다”고 말했다.

 기업인들 동행 여부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