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0℃
  • 구름조금강릉 19.8℃
  • 구름조금서울 23.5℃
  • 구름조금대전 21.4℃
  • 구름조금대구 20.9℃
  • 구름조금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2.4℃
  • 맑음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23.2℃
  • 구름많음강화 20.7℃
  • 구름조금보은 17.9℃
  • 구름조금금산 18.2℃
  • 구름조금강진군 20.2℃
  • 구름조금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21.2℃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행정> 청양군, 내년부터 우즈벡 근로자로 인력 문제 해소한다


[sbn뉴스=청양] 권주영 기자 = 충남 청양군이 내년부터 우즈베키스탄 계절 근로자를 활용해 농촌인력 부족 문제를 풀어가겠다는 계획을 내놨다.

14일 오전 김돈곤 청양군수는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그동안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와 여러 차례 실무협의를 가진 결과 오늘(14일) 한국 주재 사무소장과 함께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청양군이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와 체결한 협약은 '계절근로자 수급에 대한 업무협약'으로, 농촌인력 부족 문제를 외국인 근로자로 풀어보려는 시도로 풀이된다.

이날 협약에 따라 청양군은 우즈베키스탄 근로자의 인권 보호와 안전 거주를 지원하고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는 근로자 선발과 교육, 출입국 행정을 책임지게 된다.

협약 유효 기간은 3년이며 특별한 의사 표시가 없는 한 매 3년간 자동으로 연장된다.

앞으로 청양군은 계절근로자의 인권보장과 이탈 방지를 포함한 별도 협약을 체결한 후 내년 상반기 계절근로자 50명을 시범적으로 유치할 계획이다.

청양군은 우즈베키스탄 계절근로자 시범사업 이후 아시아 지역 다른 국가들까지 수급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김돈곤 군수는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이 청양지역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되는지 전체 사업성을 꼼꼼하게 따져보고 결과에 따라 국가 확대를 논의할 예정”이라며 필리핀,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에 대한 MOU 확대를 언급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