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8℃
  • 흐림강릉 18.0℃
  • 구름많음서울 21.2℃
  • 맑음대전 18.3℃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9.7℃
  • 맑음광주 19.3℃
  • 맑음부산 20.5℃
  • 구름조금고창 17.8℃
  • 맑음제주 21.9℃
  • 흐림강화 20.2℃
  • 맑음보은 14.6℃
  • 맑음금산 15.5℃
  • 맑음강진군 17.7℃
  • 구름조금경주시 17.0℃
  • 구름조금거제 18.5℃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도쿄 올림픽> 한국 야구, 이스라엘에 콜드게임 승...미·일 승자와 준결승전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김경문 감독의 한국 야구대표팀이 녹아웃 2라운드에서 나흘 만에 재격돌한 이스라엘에 7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두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한국은 이스라엘에 승리하면서 이 대회 처음으로 콜드게임 승을 거둬, 미국-일본전 승자를 꺾으면 결승전에 오른다.

한국 팀은 대회 초반에 졸전으로 '디펜딩 챔피언'의 자존심을 구겼으나 경기력을 점차 회복하고 있다.

한국은 2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의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 경기에서 이스라엘을 11-1, 7회 콜드게임으로 눌렀다.

도쿄올림픽에서는 5회 이후 15점, 7회 이후 10점 차로 벌어지면 콜드게임을 선언한다.

지난 달 29일 B조 예선 첫 경기에서 이스라엘에 고전하며 6-5, 연장 10회말 끝내기 승리한 한국은 이후 미국에 패해 B조 2위로 녹아웃 스테이지에 진출했었다.

이어 한국은 1일 도미니카공화국에 끝내기 승리를 하고, 이스라엘도 제압해 준결승전에 선착했다.

한국은 미국-일본전 승자와 4일 오후 7시에 준결승전을 치른다.

2라운드 이스라엘전에서 한국은 선취점을 뽑으며 질주했다.

1회말 선두타자 박해민(삼성 라이온즈)과 2번 강백호(kt wiz)가 연속 안타를 쳐 무사 1, 3루를 만들었다.

이어 이정후(키움 히어로즈)가 중견수 희생 플라이로 박해민을 홈에 불러들였다.

2회말에서 오지환(LG 트윈스)은 무사 1루에서 이스라엘 선발 조이 와그먼을 공략, 중앙 펜스를 넘어가는 투런 홈런을 날렸다.


하지만 경기 시작과 동시에 11타자를 연속 범타 처리하는 등 호투하던 선발 김민우(한화 이글스·4⅓이닝 2피안타 1실점)가 5회 1사 후 미치 글레이저를 볼넷으로 내보낸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최원준(두산 베어스)이 등판하자 요코하마 스타디움에 비가 강하게 내렸다.

최원준은 제구에 애를 먹었고, 몸에 맞는 공과 볼넷으로 2사 만루 위기를 자초하더니, 대니 발렌시아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내줬다.

2사 만루가 이어졌고, 타석에는 7월 29일 예선전에서 한국을 상대로 홈런 2방을 친 라이언 라반웨이가 들어섰다.

김경문 감독은 최원준을 교채하고 조상우(키움 히어로즈)를 투입했다. 

조상우는 빠른 공으로 라반웨이를 압도하며 투수 뜬공 처리해 이닝을 끝냈다.

5회초 위기를 넘긴 한국 대표팀은 5회말 대량 득점하며 승기를 굳혔다.

무사 만루에서 황재균(kt wiz)의 1루 땅볼을 잡은 이스라엘 1루수 발렌시아는 홈 승부를 택했고, 공은 홈플레이트 앞에서 바운드되며 튀어올랐다.

행운의 추가점을 얻은 한국은 박해민의 좌익수 쪽 2루타로 2점을 추가하고, 강백호의 기술적인 2타점 좌전 적시타로 더 달아났다.

이정후의 병살타성 타구 때 이스라엘 2루수 킨슬러의 송구 실책이 나왔고, 한국은 공격 기회를 이어갔다. 2사 2루에서 김현수가 오른쪽 담을 넘어가는 투런 아치를 그리면서 10-1로 격차가 벌어졌다.

한국은 내친 김에 이번 대회 첫 콜드게임 승리를 완성했다.

7회말 2사 후 김현수가 중월 2루타를 치고 나가자, 김혜성이 중전 안타로 '10점 차'를 만들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