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2℃
  • 구름많음강릉 19.9℃
  • 구름조금서울 23.8℃
  • 구름조금대전 22.2℃
  • 흐림대구 21.5℃
  • 흐림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4.5℃
  • 흐림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4.4℃
  • 구름많음제주 25.0℃
  • 흐림강화 23.9℃
  • 구름많음보은 21.5℃
  • 구름조금금산 20.0℃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19.6℃
  • 구름조금거제 22.5℃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도쿄 올림픽> 김학범호, 온두라스 6-0으로 꺾고 8강 진출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김학범호인 한국남자축구팀은 온두라스전에서 시원한 골 잔치를 벌이며 2020 도쿄 올림픽 남자축구 B조 1위로 8강에 진출했다.


남자 올림픽대표팀은 28일 오후 5시 30분 일본 인터네셔널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온두라스와의 조별리그 3차전에서 6-0 대파했다.

앞서 뉴질랜드와의 1차전 0-1의 충격패로 심기일전한 한국팀은 , 루마니아와의 2차전 4-0 승을 기록한데 이어 온두라스를 크게 이겨 2승 1패 승점 6점으로 조 1위 8강 진출을 결정지었다.

온두라스전 선발 명단에는 와일드카드 황의조, 권창훈, 박지수가 모두 이름을 올렸다. 황의조가 최전방에 자리했고, 2선에는 김진야, 권창훈, 이동준가 섰다, 중원은 원두재와 김진규가 지켰다.

수비라인은 강윤성, 박지수, 정태욱, 설영우가 구성했다. 골키퍼는 송범근이 맡았다.

한국은 경기 초반부터 압박 공격으로 나섰다.  김진야와 이동준이 스피드를 활용해 페널티에어리어 안까지 진입하며 온두라스 수비진을 위협했다. 

이동준은 전반 10분 페널티킥을 얻어내며 한국의 첫 번째 골을 도왔다. 전반 12분 황의조가 키커로 나서 골을 성공시켰다.

파상공세는 계속됐다. 전반 16분 코너킥 상황에서 정태욱 헤더가 크로스바를 맞고 나왔고, 튀어나온 공을 박지수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온두라스 골키퍼에게 막혔다.

전반 17분에는 또 한 번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온두라스 수비수가 정태욱을 잡아챘다. 전반 19분 이번에는 원두재가 키커로 나서 한국의 두 번째 골을 만들어냈다.

두 골 앞서간 한국은 계속해서 골 사냥에 나섰다. 

전반 25분 이동준의 돌파에 이은 패스, 황의조의 감아차기 슈팅이 시도됐으나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전반 28분에는 황의조가 골키퍼가 1대1 상황을 맞았으나 슈팅이 정확히 이뤄지지 않았다.

전반 39분에는 온두라스 수비수 카를로스 멜렌데스가 반칙으로 퇴장당하는 행운도 생겼다. 

한국의 공세는 추가시간까지 이어졌다.

추가시간 4분 원두재의 슈팅이 크로스바에 맞았다. 

추가시간 5분에는 황의조가 골키퍼에게 막혀 튀어나온 공을 골문 정면에서 차 넣으며 한국의 세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들어 김학범 감독은 이동준을 빼고 엄원상을 투입했다. 

한국은 후반 6분 VAR을 통해 또 한 번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황의조가 또 한 번 키커로 나서 골을 기록해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황의조는 후반 11분 교체 아웃됐고 대신 이강인이 투입됐다.

후반 19분 한국의 다섯 번째 골이 나왔다. 설영우의 컷백 패스를 김진야가 달려들며 깔끔한 슈팅으로 연결해 골을 터트렸다. 

한국은 다섯 골 차로 앞섰음에도 계속해서 경기를 주도하며 공격을 이어갔다.

후반 31분에는 설영우가 패스한 공에 엄원상이 발을 가져다댔지만 골문을 살짝 빗나갔다.

불붙은 한국의 득점력은 꺼지지 않았다. 후반 37분 이강인 아크 부근에서 정확한 왼발 슈팅을 날렸고 공이 골문 구석으로 빨려 들어갔다.

한국은 추가시간까지 확실한 리드를 지키며 6-0 대승을 완성했다.

◇ 2020 도쿄 올림픽 남자축구 B조 조별리그 3차전

한국 6-0 온두라스

득점 : 황의조(전12 PK, 전50, 후7 PK), 원두재(전19 PK), 김진야(후19), 이강인(후37)

철전선수 : 송범근(GK), 강윤성(후11 김재우), 박지수, 정태욱, 설영우, 원두재(후26 김동현), 김진규, 김진야, 권창훈(후26 이동경), 이동준(HT 엄원상), 황의조(후11 이강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