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7.1℃
  • 구름많음강릉 25.7℃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7.4℃
  • 흐림대구 25.0℃
  • 구름조금울산 24.2℃
  • 구름조금광주 27.1℃
  • 구름조금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8.0℃
  • 맑음제주 31.2℃
  • 구름조금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5.3℃
  • 맑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5.3℃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경제> 지난해 충남 수산물 가공품 생산액 8538억...'1조 시대' 목전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통계청의 수산물 가공업 통계 발표 결과, 지난해 충남지역 수산물 가공품 생산액이 8538억 원을 달성하며 '1조 시대'를 목전에 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충남도에 따르면, 도내 수산물 가공산업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지난해 사상 첫 수산식품 수출 1억 달러 달성과 수산물 가공품 생산액이 전년 전국 5위에서 3위로 뛰어오르는 등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충남지역의 최근 3년간 수산물 가공품 생산액은 2018년 2811억 원, 2019년 5568억 원, 2020년 8538억 원으로 연평균 51%씩 증가하는 추세다.

지난해 전국 수산물 가공품 생산액은 6조2200억 원으로 전년 대비 2.58% 소폭 증가했는데 도의 생산액은 8538억 원으로 53.4% 대폭 증가했다.

품목별로는 주력 수출 품목인 조미김 등 기타 수산가공품이 5494억 원으로 전체의 64.3%를 차지하며, 마른김 등 해조 제품이 1571억 원(18.4%), 젓갈류인 염신품이 510억 원(6%), 어묵 등 연제품이 476억 원(5.6%)이다.

총생산량은 전년보다 4만2000톤 증가한 11만1400톤으로 집계됐다.

도내 수산물 가공업체는 318개소로 전년보다 68개소 증가했고 종사자 수는 3526명으로 전년보다 1274명 늘었다.

충남도는 도내 수산물 가공품 생산액 증가 요인으로 △산지 가공시설 및 거점단지 등 지속적인 인프라 구축 투자 △소비·수출 육성 정책 강화 △시군 통계 조사자 사전 교육 및 관련 자료 제공 등 조사 대상 발굴·확대 △수산식품 수출 증가 등을 꼽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