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5.8℃
  • 흐림강릉 19.5℃
  • 구름많음서울 27.9℃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많음광주 28.5℃
  • 맑음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6.0℃
  • 맑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4.8℃
  • 흐림금산 26.8℃
  • 맑음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2.2℃
  • 구름조금거제 23.8℃
기상청 제공

SBN뉴스

배너

【시사】<영상> 서천 현암갤러리서 16일까지 ‘판교 시간이 멈춘 마을 기록전’ 사진 전시


[sbn뉴스=서천] 이주영 기자

[앵커]
마치 시간이 멈춰버린 것 같은 광경으로 SNS에서 젊은 층으로부터 사진 명소로 주목받고 있는 마을이 있습니다.

바로 충남 서천군 판교면 소재지인 현암마을인데요. 이곳에서 오는 16일까지 ‘시간이 멈춘 마을 기록전’인 사진 전시회가 개최됩니다.

보도에 이주영 기잡니다.

[기자]
근대 건축·문화 등이 시대적인 요인으로 정체돼 마치 시간이 멈춰버린 것 같은 이색적인 경관을 형성하고 있는 서천 판교면 현암리.

서천군은 지난 10일 판교면 현암갤러리에서 지역주민을 비롯해 기관·단체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림식을 개최하고 오는 16일까지 ‘판교 시간이 멈춘 마을 기록전’ 전시에 들어갑니다.

이번 전시회는 주민들이 희망하는 전시관 시범운영에 따른 맛보기 행사로 진행되는 것이라고 군은 설명했습니다.

이온숙 / 서천군 관광축제과 관광기획팀장 
핵심 5개소 건물에 대한 적정기능 도입을 위한 파일럿 프로그램(맛보기 행사)으로 주민분들과 라운드 테이블(원탁회의)을 진행하였고 주민분들의 요구였던 전시관과 박물관을 시범운영 하고자 기존 촌닭집에 판교 시간이 멈춘 마을 기록전 현암 갤러리를 오픈하게 되었습니다.

전시회는 오는 16일까지 판교 현암마을의 근대 건물 핵심 4개 동의 변천사와 사진·생활 기물, 주민 인터뷰 영상 등을 선보이게 됩니다.

이날 노박래 서천군수는 갤러리 열림식 축사를 통해 시간이 멈춰버린 듯한 판교면 현암마을을 주민들과 함께 문화관광사업으로 개발해 전국에서 가장 유명한 곳으로 만들자고 당부했습니다.

노박래 / 서천군수 
문경시에 옛날 한옥을 고쳐서 젊은 사람들이 접객 업소, 예를 들면 카페도 하고 음식점도 하고 그러는데 주말에는 8백명~1천명이 온다고 하더라고요. 판교는 그보다 훨씬 규모가 크고 주민들이 다 열심히 참여하니까 더 잘 되리라고 믿습니다.

한편, 서천군은 폐산업시설 유휴공간 문화재생 사업인 ‘판교 시간이 멈춘 마을 조성사업’에 장미사진관, 판교극장, 오방앗간, 촌닭집 등 보존 가치가 높은 근대건축물 5개 동에 문화·체험 기능을 도입하여 내년까지 총사업비 44억 원을 투입해 판교 현암리를 근대문화유산 마을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sbn뉴스 이주영입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