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16.3℃
  • 서울 21.0℃
  • 대전 20.2℃
  • 흐림대구 18.3℃
  • 흐림울산 17.5℃
  • 광주 20.1℃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21.3℃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7.1℃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18.6℃
  • 흐림강진군 19.1℃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SBN뉴스

배너

【시사】<영상> 충남도 환경·시민단체 ‘방사능 왜란’ 규탄...日 불매운동 점화


[sbn뉴스=내포] 변덕호 기자


[앵커]


충남도 내 250여개 환경·시민사회단체가 일본 정부의 ‘방사능 왜란’을 규탄하고 불매운동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기자]


지난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양승조 지사와 도내 환경․시민사회단체 대표 등 50여 명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 방사성 물질 포함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을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충남 범시민․사회단체’ 명의로 낸 이번 성명에는 ▲충남시민단체연대회의 32개 단체 ▲충남사회 단체 대표자회의 125개 단체 ▲기후위기충남행동 31개 단체 등 총 255개 단체가 참여했습니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자국 이익에만 눈이 어두워 방사성 오염수를 무단 방류하려는 일본의 행위는 인류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테러 행위라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방사능 오염수가 방류될 경우 200일 만에 제주도 해역에 도달하고, 340일이면 동해 전체를 뒤덮을 것이라며, 수산물의 방사능 오염 가능성과 국가적 경제 리스크로 이어질 것에 우려를 표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들은 인류의 생명과 안전을 외면하는 일본 정부의 국제적 범죄 행위를 강력히 규탄하고, 반인륜적 행위가 철회될 때까지 일본 상품 불매운동 등 ‘노 재팬 운동’을 적극 펼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