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16.3℃
  • 서울 21.0℃
  • 대전 20.2℃
  • 흐림대구 18.3℃
  • 흐림울산 17.5℃
  • 광주 20.1℃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21.3℃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7.1℃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18.6℃
  • 흐림강진군 19.1℃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SBN뉴스

배너

【시사】<영상> 충남도, ‘육사 유치’ 220만 도민 의지‧역량 모은다


[sbn뉴스=내포] 조주희 기자


[앵커]


충남도가 육군사관학교 유치를 위해 지난 14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육사 유치추진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습니다.


[기자]


추진위는 220만 도민의 역량을 모으고, 토론회 등 각종 활동을 통해 충남도 유치 당위성 홍보, 범국민 공감대 확산, 대정부 유치 활동 등을 추진합니다.


추진위는 도의회와 논산시의회, 도 정책특보, 전직 군인, 시민사회단체 대표자, 향우회, 학계 인사 등 25명으로 구성했습니다.


공동위원장은 이필영 도 행정부지사와 황명선 논산시장 등 3명이 맡았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육사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방부, 정치권을 대상으로 유치 활동을 중점적으로 펼치고, 충청향우회나 논산시 재경향우회 등 인적 네트워크와 각종 토론회 및 포럼 등을 활용해 유치 당위성을 안팎에 알릴 계획입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충남도에 삼군본부와 육군훈련소, 국방대가 자리하고 있고, 국방과학연구소를 비롯한 국방 관련 산학연 30여개가 인접해 있어 이러한 입지 여건과 광역교통망 등의 인프라를 감안한다면 육사 이전 최적지는 충남 논산이 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육사 유치는 민선 7기 공약으로 도는 그동안 육사 유치 전문가 자문단을 구성‧운영하며 연구용역을 추진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