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9℃
  • 구름많음강릉 16.3℃
  • 구름많음서울 20.4℃
  • 구름많음대전 19.8℃
  • 구름많음대구 18.1℃
  • 구름많음울산 19.4℃
  • 구름조금광주 20.4℃
  • 구름조금부산 20.3℃
  • 구름많음고창 19.8℃
  • 박무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7.3℃
  • 구름많음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19.8℃
  • 구름조금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경제> 국립생태원, 30억 투입해 서천지역 경제 활력 불어넣는다


[sbn뉴스=서천] 나영찬 기자 =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이 소재지 충남 서천군의 위축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30억 원을 투입한다.

14일 국립생태원은 공공기관으로서 지역 상생 발전에 기여하고자 '2021년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대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효과가 피부로 느껴질 수 있도록 지역 소비와 고용 촉진을 유도할 수 있는 사업을 중심으로 짜여졌다.

크게 5개 사업으로 ▲기관의 지역생산품 구매 촉진 ▲임직원 대상 지역사랑 상품권 판매 ▲지역 전통시장 내 관람객 소비 촉진 ▲로컬푸드데이·주말장터 운영 등 지역생산품 판매 활성화 ▲지역민 고용 촉진 사업 등이 추진된다.

먼저, 지역생산품 구매에는 최대 23억7000만 원 예산을 투입한다. 지역생산품 구매 촉진 실현을 위해 내부조직 평가에 지역생산품 우선구매 제도를 마련할 예정이다.

국립생태원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지역사랑 상품권 정기 판매는 연간 1억5000만 원 이상의 지역경제 지원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단기일자리 지역민 채용을 통해서는 연간 155명 규모 약 4억9000만 원의 효과가 예상된다.

이외에도 국립생태원 관람객이 서천특화시장, 장항전통시장 이용 시 5~10% 할인을 받는 구매 제휴 할인제도, 로컬푸드데이‧주말장터를 통한 지역생산품 판매 등을 통해 9000만 원의 효과가 예상된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대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과 지역경제 활력 회복에 도움이 되길 진심으로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민과 함께 지역경제의 상생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