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6℃
  • 구름많음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조금광주 24.6℃
  • 구름많음부산 23.0℃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조금제주 25.8℃
  • 흐림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2.3℃
  • 구름조금금산 22.1℃
  • 구름조금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배너

【환경】비무장지대서 멸종위기 어류 확인...국립생태원, eDNA 분석 통해 확인


[sbn뉴스=서천] 나영찬 기자 =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이 강원 고성군 동부수계 일원 비무장지대에서 환경디엔에(eDNA)이 분석을 통해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버들가지를 비롯한 다양한 어류를 최근 확인했다.

환경디엔에이(eDNA) 분석은 물, 토양 등 다양한 환경에 남아있는 생물의 DNA를 통해 생물종의 유무를 파악할 수 있는 방법으로, 사람이 접근하기 어렵거나 직접 조사가 어려운 지역 등에서 활용가치가 매우 높다.

이 분석법은 조사지역 하천수를 채수하여 물속의 eDNA를 추출하고 추출한 유전자의 염기서열을 증폭한 후 미리 연구되어있는 어류의 염기서열들과 비교하여 종을 확인한다.

국립생태원은 분석 결과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버들가지와 다묵장어를 비롯해 북방종개, 잔가시고기, 은어, 미꾸리, 꾹저구, 밀어, 쌀미꾸리, 붕어 등 10종의 어류의 서식을 확인했다.

특히,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인 버들가지는 우리나라 최북단 지역인 강원 고성군 남강 상류, 송현천, 고진동 계곡 등 매우 제한된 지역에 출현하는 종으로 민통선 이북지역에서만 확인되는 종이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비무장지대처럼 접근이 어렵거나 제한된 지역에서 eDNA분석은 다양한 생물종의 서식을 확인할 수 있는 유용한 방법”이라며, “앞으로 접근이 제한된 지역 등의 생태조사에 eDNA분석 방법의 활용을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