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6.1℃
  • 맑음서울 4.0℃
  • 구름조금대전 3.5℃
  • 구름많음대구 4.0℃
  • 구름많음울산 5.3℃
  • 구름조금광주 5.4℃
  • 구름조금부산 7.1℃
  • 흐림고창 4.0℃
  • 흐림제주 6.2℃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3.7℃
  • 구름많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5.5℃
  • 흐림경주시 5.1℃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정치토크】한국당이 말하는 '김혜교 스캔들'은 무엇.

[sbn뉴스=정치 토크] 신수용 대기자 = 자유 한국당은 17일 김·혜·교 스캔들을 철저하게 규명하라고 촉구했다. 한국당이 말하는 '김·혜·교'란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와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서영교 의원을 겨냥한 것이다. 한국당이 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 근대역사문화거리 투기 의혹에 대해 “초권력형 비리”라며 김정숙 여사와의 관계를 언급하면 서다. 물론 청와대는 발끈하며 정치에도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있다며 불쾌하다는 반응이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손 의원의 의혹과 관련, “초권력형 비리다. 손혜원 의원은 영부인과 숙명여고 동창”이라며 “대통령 당신 직후 숙명여고 동창회에 함께 갔을 정도의 절친으로, 정치 입문 계기도 김정숙 여사를 꼽았다”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정용기 정책위의장도 김정숙, 손혜원, 서영교의 이름 글자를 따 “김혜교 스캔들”이라고 규정했다. 정 의장은 “(손혜원 의원은) 김정숙 여사를 믿고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서영교 의원 의혹에 대해 “사법부를 좌지우지하며 재판 결과를 이끌어내겠다는 목적이 드러났다”며 “문 대통령도 이 문제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본인들이야말로 적폐라는 점을 인정하고 사과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