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
  • 구름많음강릉 4.3℃
  • 맑음서울 2.7℃
  • 박무대전 0.7℃
  • 박무대구 1.7℃
  • 구름조금울산 8.3℃
  • 박무광주 3.1℃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0.7℃
  • 맑음제주 8.3℃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0.1℃
  • 구름많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산업> 보령 어촌 뒤바꿀 어촌뉴딜300 순항...5개 지구서 563억 투입


[sbn뉴스=보령] 나영찬 기자 = 올해 신규 대상지로 선정된 원산도를 비롯한 충남 보령시 5개 지구에서 어촌뉴딜300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고 있다.

21일 보령시에 따르면 어촌뉴딜300은 지난 2019년 효자도를 시작으로, 2020년에는 장고도·고대도·호도, 올해는 원산도 등 모두 5개 지구에서 추진 중에 있다.

사업비는 국비 394억 원 등 총 563억 원이 투입된다.

지난 2019년 사업대상지로 선정돼 추진 중인 효자도는 사업비 157억 원이 투입된 호도 여객선 접안시설과 도로환경개선, 주차장 정비 등 공동사업과 어촌체험가옥 조성, 커뮤니티센터 신설 등 특화사업을 추진 중으로 내년 3월 준공을 앞두고 있다.

2020년에는 장고도·고대도·호도에 총사업비 315억 원으로 어항시설 정비 및 여객선 터미널 신축, 접안시설 확충 등의 기본계획이 해수부 승인을 완료해 올해 말까지 실시설계 완료 예정이다.

올해 사업대상지인 '원산도 어촌뉴딜300' 사업은 국비 63억 원을 포함 총 91억 원을 들여 지난 9월 기본계획을 해수부의 승인을 받아 현재 실시계획 설계 중에 있다.

이 사업은 원산도 어항시설정비, 수산물건조장 신축 등과 함께 녹도·삽시도·효자2리 3개 기항지 개선사업으로 여객선 터미널조성, 접안시설 확충 등을 추진한다.

보령시는 이 사업으로 원산도 등 3개 섬의 낙후된 어촌·어항 지역 기반시설을 현대화하며 관광어촌으로의 기능을 강화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올해 11월 해저터널 개통과 함께 많은 관광객의 발길이 보령으로 향하고 있다"며 "어촌뉴딜300 사업 추진에 주민의견을 충분히 듣고 반영해 보령의 섬들이 관광어촌의 새로운 모습으로 변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