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1℃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7.6℃
  • 구름조금대전 -5.3℃
  • 구름조금대구 -6.0℃
  • 맑음울산 -5.3℃
  • 흐림광주 -3.0℃
  • 맑음부산 -3.9℃
  • 구름많음고창 -3.6℃
  • 제주 1.3℃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6.9℃
  • 구름조금금산 -6.3℃
  • 흐림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5.8℃
  • 맑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주거> 올해 대전지역 아파트·주택 3만4945호 '역대 최대 공급'

[sbn뉴스=대전] 권주영 기자 = 대전시가 아파트, 다세대, 단독주택 등 총 3만4945호를 공급하는 ‘2021년 대전시 주택공급계획’을 수립했다.

올해 대전시 주택건설공급계획에 따라 공급되는 주택은 아파트 3만385호와 다세대‧다가구‧연립주택 등 4560호로 모두 3만4945호다.

이 중 임대주택은 4587호, 분양주택은 2만5528호며, 조합원 분양을 제외한 일반분양은 2만1511호다.

지역별로, ▲동구에 대성지구 도시개발 사업 934호를 비롯해 3063호 ▲중구에 선화동 모텔 밀집 상업지역의 주거복합 1845호, 선화구역 재개발 997호 등 6297호 등이다.

▲서구에 탄방동1구역(숭어리샘) 재건축 1974호, 용문동 1·2·3구역 재건축 2763호 등 7821호 ▲유성구에 대덕지구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1791호, 도안 2-3지구 도시개발사업 공동주택 1800호 등 6524호 등이다.

▲대덕구는 읍내동 회덕 지역주택조합 745호 등 3137호가 공급되며, 공공 공급은 천동3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 4BL, 5BL등 3543호가 공급된다.

공급방식별로는 민간건설 1만6660호로 55%를 차지하고, 정비사업 1만182호로 33%, 공공건설은 3543호로 12%를 차지하고 있다.

올해 대전에서는 이미 공급을 마친 아파트 7074호와 단독·다가구 4335가구 등 모두 1만1717호의 주택이 입주할 예정이며, 대전시는 주거안정 및 주택가격 안전을 위해 2030년까지 매년 1만2000호 이상의 주택을 공급(분양)할 계획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작년 코로나19 및 대전의 부동산 규제로 지연되었던 사업들이 재개되며 역대 최대 공급물량이 쏟아져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며 "공급물량 확대로 과열된 부동산 시장 가격안정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