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6.9℃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5.4℃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1.9℃
  • 광주 -2.8℃
  • 맑음부산 -1.1℃
  • 흐림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3.9℃
  • 맑음강화 -6.1℃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5.7℃
  • 흐림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2.5℃
  • 구름조금거제 1.0℃
기상청 제공

SBN뉴스

배너

【영상】<시사> “장항 브라운필드 지속가능 국제생태관광지로”…서천군, 활용방안 온라인 회의 개최


[sbn뉴스=서천] 변덕호 기자


[앵커]


충남 서천군 장항 브라운필드를 ‘지속가능 국제생태관광지’로 활용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지난 21일 열린 ‘브라운필드의 친환경적 활용과 생태관광 국제 온라인 회의’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이 같은 의견을 제시했는데요.


철새 자원을 활용한 ‘탐조관광’, 생태연구 인력을 활용한 ‘교육 테마 제공’ 등  생태 자원을 보존해 브라운필드사업과 연계해야 한다는 주장도 이어졌습니다.


앵커리포트입니다.


[기자]


오염된 옛 장항 제련소 부지 이른바 ‘브라운필드’에 환경생태계를 복원해 국제적인 환경테마특구 조성을 목표로 추진된 ‘장항 브라운필드개발사업’


지난 21일 서천군 상황실에서 ‘브라운필드의 친환경적 활용과 생태관광 국제 온라인 회의’를 열어 앞으로의 브라운필드 활용 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회의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서천이 가지고 있는 생태 자원을 보전‧활용해 브라운필드를 ‘지속 가능한 국제생태관광지’로 조성해야 하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오용준 충남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브라운필드가 국제적인 이슈를 생산해야 하고 전 국민적인 공감대를 이끌 수 있어야 한다고 전했습니다.


오용준 / 충남연구원 선임연구위원

람사르습지 총회나 제주 ICU처럼 국제 환경 회의를 유치하는 방식들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 환경 단체나 언론하고 적극적으로 연대할 수 있는 대안을 열어주시고 가능하면 국민 공모제 이런 방안들을 해봐서...


이어 강미희 아시아생태관광협회 이사는 브라운필드는 환경을 보전하고 주민들의 복지향상에 기여하는 지속가능한 관광지로 조성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제대로 된 생태관광의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서는 올바른 관리체계가 정립된 거버넌스 아래 지속 가능한 관광지로 자리매김해야 한다고도 전했습니다.


진선덕 국립생태원 연구원은 서천과 주변 지역의 멸종위기 철새와 서식지를 보전하는 방안이 필요하다며 철새 자원과 브라운필드 내에 조성될 인공습지를 연계해 ‘탐조관광사업’을 구축하는 것이 지역의 생물 다양성 브랜드 부가가치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재혁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연구위원은 서천의 큰 장점은 많은 생태 연구 인력을 보유한 것이라며, 이들을 활용해 생태 관광 교육 테마를 제공한다면 사업에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재혁 /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연구위원

가장 중요한 것이 이 지역(브라운 필드)에서는 교육입니다. 서천이 다른 생태 관광 지역과 다른 큰 차이점은 굉장한 연구 인력을 갖고 있다는 것입니다. 연구 인력들과 연계해서 브라운 필드를 어떻게 교육할 수 있을지 다양한 테마를 제시한다면 (효과적일 것입니다.)


이밖에도 ▲장항 교통 및 접근성 향상 ▲친환경 교통수단 조성 ▲지역 주민 자원 활용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습니다.


한편, 내년 1월부터 4월까지 브라운필드 연계 전략사업 발굴 및 검토가 진행될 예정이며 같은 해 8월 브라운필드 활용방안 토지이용계획이 수립될 예정입니다.


sbn뉴스 변덕호입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