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7℃
  • 맑음강릉 17.4℃
  • 맑음서울 13.4℃
  • 맑음대전 14.0℃
  • 맑음대구 14.5℃
  • 맑음울산 13.7℃
  • 맑음광주 15.6℃
  • 맑음부산 14.8℃
  • 구름조금고창 12.4℃
  • 맑음제주 15.5℃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10.2℃
  • 맑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12.2℃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배너

【코로나19】천안서 하루 11명 확진...방역당국 초긴장


[sbn뉴스=천안] 임효진 기자 = 소강상태였던 충남 천안에서 21일 하루에만 11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방역 당국이 초긴장상태다.

천안시에 따르면  확진자는 이날 하루 10대 미만 어린이집 원생부터 70대까지 이며, 감염자 가운데는 두정동 한 초등학교 교사와 택시 운전사등도 확진자로 확인됐다.

방역당국은 이에따라 확진자가 근무한 초등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중이다.

학교에는 22일 등교 금지 조치가 내려졌다.

감염자 가운데 천안 235번 확진자인 60대 여성은 대전 422번 접촉자로 파악됐다.

천안 236번 50대 남성확진자 등 7명은 천안 234번과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천안 238번인 아산시 거주 40대 남성은 아직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천안 238번 가족 2명(천안 239·240번)역시 양성으로 판명됐다.

그동안 하루 1∼2명이던 천안지역 코로나 19 확진자가 이날 하루 11명으로 늘면서 천안시등 방역기관은 긴장하는 모습이 역력했다.

천안시 관계자는 "감염경로 등 신속한 역학조사를 통해 차단 방역에 주력할 것"이라며 "시민들은 불필요한 외출·모임 자제와 외출 시 마스크 착용 등 생활 속 방역수칙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