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0.4℃
  • 맑음서울 23.5℃
  • 박무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1.2℃
  • 구름많음울산 21.6℃
  • 흐림광주 20.7℃
  • 흐림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0.8℃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21.3℃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조금금산 21.1℃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0.7℃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신수용의 뉴스창

【속보】윤미향 미진한 회견, 핵심의혹과 향후 수사방향은

[sbn뉴스=서울·세종] 이정현·임효진 기자 =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29일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후원금 회계 누락과 경기도 안성 쉼터 매매 의혹과 관련,기자회견을 가졌으나 정의연의 그간 입장수준의 해명에 그쳤다.


때문에 정치권내에서 나오는 당선인 사퇴없이 국회의원 신분으로 검찰수사에 임하겠다는 입장을 재확인한 셈이다.



이에 따라 정의연 후원금 회계 누락과 경기도 안성 쉼터 매매 의혹등의 핵심 인물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의 여러 의혹은 검찰수사로 가려지게됐다.


그러나 윤 당선인은 30일부터 제21대 국회의 임기가 시작되는 만큼  현직 국회의원 신분에서 검찰조사가 이뤄질 것으로 보여, 방법과 시기를 신중하게 저울질할 것으로 관측된다.


윤 당선인은 앞서 지난 18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사퇴는 고려하지 않는다"고 한 뒤 그간 의혹 제기에 침묵하다 11일 만인 이날 공식 석상에서 나타났으나 새로운 것이 없는데다, 해명 내용도 정의연이 기존에 밝힌 수준이었다.


윤 당선인과 관련의혹의 핵심은  의혹은 두갈래다.


정의연 안성 쉼터 건물 매입 과정에 위법성여부와, 법인이 아닌 윤당선인 개인 명의 계좌로 모금 활동을 하는 과정에서 모금액 일부를 사적으로 유용여부다.


검찰도 이 부분을 집중 들여다 보며 배임·횡령 혐의를 확인할 것으로 보인다.


대검찰청은 윤 당선인을 수사 중인 서울서부지검 형사4부(최지석 부장검사)에 자금추적 전문 수사관을 파견했다. 


윤석열 검찰총장도 공적자금이 투입된 사건과 동일하다며 신속하고 철저한 의혹 규명을 지시한 상태다.


윤 당선인은 회견에서 안성 쉼터 조성 과정에서 주택을 시세보다 비싼 값에 구매한 뒤 손해를 보고 매각했다는 의혹에 대해 9억원 매물을 7억5천만원에 구입한 것이라는 기존 입장을 유지했다.



또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평가에서 회계 부문은 F등급, 운영 부문은 C등급을 받을 정도로 부실하게 쉼터가 운영된 부분에 대해서는 설명이 없었다.


어렵게 매입한 쉼터가 목적대로 활용되지 못한채 방치된 과정은 여전히 석연치 않은 의문이 남는다.


정의연은 쉼터 의혹에 대해 "결과적으로 사업 판단이 잘못됐다고 생각한다"며 일부 비판을 수용하면서도 "쉼터 조성과 관련한 개인 비리나 기부금 남용은 전혀 없었다"고 해명했다.


검찰은 정의연과  전신인 정대협(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를 압수수색해 확보한 당시 부동산 거래 관련 자료를 분석하면서 현금 흐름을 살펴보고 있다.


윤 당선인은 개인 명의 계좌로 정대협·정의연 활동 비용을 모금한 사실에 대해서도 "제 개인 명의 계좌 4개로 모금이 이뤄진 사업은 모두 9건으로, 약 2억8000만원을 모아 2억3000만원을 모금 목적에 맞게 사용하고 나머지 5000만원은 정대협 사업에 사용했다"고 말했다.


그는 "잘못된 판단이고 스스로가 부끄러워진다"고 말했지만, "계좌에 들어온 돈을 개인적으로 쓰지는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 주장대로라면 2억3000만원이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장례 등 모금 목적에 맞게 사용됐는지, 나머지 5000만원은 정대협의 사업에 어떻게 사용됐는지 확인도 검찰에 달렸다.


윤 당선인이 금액 지출과 증빙에는 문제가 없다고 해명하지만, 검찰은 모금에 쓰인 윤 당선인 명의 계좌를 중심으로 연결계좌 등의 입출금 내역을 분석해 후원금 사용처를 파악하는 중이다.


검찰은 지난 20∼21일 이틀에 걸쳐 정의연·정대협을 압수수색하고 26일과 28일에는 정의연 회계 담당자 A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두 차례 조사 모두 별도 조서를 쓰지 않는 면담 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고 한다.



#서해방송, #sbn뉴스, #서천, #서천군, #서천군의회, #보령, #보령시, #보령시의회, #대천, #대천해수욕장, #천안, #천안시, #천안시의회, #아산, #아산시, #아산시의회, #당진, #당진시, #당진시의회, #왜목마을, #서산, #서산시, #서산시의회, #육쪽마늘, #태안, #태안군, #태안군의회, #안면도, #홍성, #홍성군, #홍성군의회, #예산, #예산군, #예산군의회, #예당호흔들다리, #청양, #청양군, #청양군의회, #칠갑산, #공주, #공주시, #공주시의회, #백제보, #부여, #부여군, #부여군의회, #계룡, #계룡시, #계룡시의회, #논산, #논산시, #논산시의회, #탑정호, #금산, #금산군, #금산군의회 #인삼, #서해신문, #장항, #스카이워크, #국립생태원, #근대문화, #모시, #소곡주, #충남도, #충남도의회, #충남도교육청, #대전시, #대전시의회, #대전시교육청, #유성구, #유성구의회, #대덕구, #대덕구의회, #동구, #동구의회, #중구, #중구의회, #서구 #서구의회, #세종시, #세종시의회, #세종시교육청, #정부청사, #경찰, #검찰, #감사원, #청와대 감찰, #청와대 청원, #국립해양생물자원관, #뉴스, #갈대밭, #금강하굿둑, #갯벌, #유네스코, #도시탐험역, #인공습지, #삼성, #송전탑, #서천 김, #현대, #강남 아파트, #부동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