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17.0℃
  • 맑음서울 20.7℃
  • 박무대전 20.3℃
  • 구름많음대구 20.1℃
  • 구름조금울산 18.4℃
  • 구름많음광주 20.1℃
  • 흐림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18.3℃
  • 구름많음제주 20.0℃
  • 구름조금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조금금산 18.3℃
  • 구름많음강진군 18.8℃
  • 구름많음경주시 19.4℃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대전·충남·세종

【내포】충남도의회 금강특위, 낙동강 하굿둑 현장방문

수문 시험 개방 결과 등 청취…금강하굿둑 적용 방안 모색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충남도의회 금강권역의 친환경적 발전을 위한 특별위원회는 29일 해수유통에 따른 수질과 생태환경 개선 결과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부산 낙동강 하굿둑을 현장 방문했다.

앞서 부산시와 환경부, 해양수산부, 국토교통부, 한국수자원공사(K-water) 등 5개 기관은 ‘낙동강 하굿둑 운영개선 및 생태복원 방안 연구용역’의 일환으로 지난해 6월과 9월 수문을 두 차례 시험 개방한 바 있다.

위원들은 이날 낙동강 하굿둑을 관리하는 한국수자원공사 부산권지사 회의실에서 관계자로부터 시설과 운영 현황, 개방 결과, 향후 대책 등을 청취하고 금강 하굿둑 접목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또 쓰레기 매립장을 생태공원으로 조성해 운영하는 부산시 낙동강하구에코센터로 자리를 옮겨 시설을 둘러보고 운영 상황을 확인했다.

오인환 위원장(논산1·더불어민주당)은 “낙동강 하굿둑 시범개방 결과를 비롯해 개방 시 주요 쟁점이었던 농어민과 시민단체, 지방자치단체 등 이해당사자의 다양한 의견 수렴과 기수역 복원 범위가 이번 현장방문의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현장방문 결과와 각종 모니터링 자료를 면밀히 분석한 후 전문가 토론회와 주민 간담회를 거쳐 금강하굿둑 개선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