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2.6℃
  • 서울 22.0℃
  • 대전 20.9℃
  • 대구 19.4℃
  • 흐림울산 22.1℃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4.2℃
  • 흐림제주 24.4℃
  • 흐림강화 20.1℃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18.7℃
  • 흐림강진군 24.9℃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5.2℃
기상청 제공

SBN뉴스

【영상】한국중부발전, 동백정해수욕장 복원 의지 있나?


[sbn뉴스=서천] sbn서해방송 = 한국중부발전의 ‘동백정해수욕장 복원사업’ 의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는 지난 7월 17일 한국중부발전 충남 서천건설본부 대강당에서 진행된 ‘동백정해수욕장 복원 기본계획 수립 용역착수 설명회’가 용역 계약 없이 진행됐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대두됐습니다.

이날 한국중부발전은 설명회에서 해양 환경조사, 수치 모의실험, 주민 설명회 등을 거쳐 내년 5월 복원 기본계획 최종안을 확정해 2023년까지 예산의 범위를 떠나 반드시 동백정해수욕장을 복원하겠다고 지역주민들에게 발표했습니다.

서천군은 이날 설명회에서 제시된 내용에 대해 과업목표 수정 등 9가지 항목에 대한 수정 반영을 요구했고, 한국중부발전은 용역착수 후 1개월 이내 복원사업 세부 일정 등을 제시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최근 서천군과 한국중부발전의 협의 중 현재까지 기본계획 용역에 대한 계약 없이 과업이 진행되고 있는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에 군은 한국중부발전에 현 상황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시하고 용역의 전문성과 부실한 용역 결과를 우려하며 용역과업 내용과 범위 등 앞으로 계약 계획에 대하여 공문으로 긴급 요청했습니다.

이 상황에 대해 홍성돈 주민대책위원장은 “지난 7월 주민들과 함께 복원사업 착수에 대해 큰 환영의 박수를 보냈으나 한국중부발전의 이런 임기응변식 태도는 그동안 지역 주민에게 해왔던 것처럼 또다시 우리를 기만하고 무시하는 처사로 묵과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주민대책위원회는 앞으로 감사원에 한국중부발전의 이번 행태에 대해 감사청구 민원을 제기하고 민간차원의 복원사업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복원사업 조기 추진과 관리 감독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천군 관계자는 “법규에 의해 운영되는 공공기관인 한국중부발전이 용역계약 없이 사업을 진행한 것에 대해 이해할 수 없다”며 “계약 없이 진행되고 있는 용역이 부실한 용역 결과로 이어져 제대로 된 복원사업을 위한 대응책을 마련 중이다”고 전했습니다.

<취재=신혜지 기자>


#서해방송 #서천 #서해신문 #장항 #스카이워크 #국립생태원 #한산 #모시 #소곡주 #충남도 #충남도의회 #국립해양생물자원관 #뉴스 #신성리갈대밭 #금강하굿둑 #갯벌 #유네스코 #장항도시탐험역 #인공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