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3.0℃
  • 흐림강릉 15.0℃
  • 구름조금서울 16.1℃
  • 흐림대전 17.5℃
  • 구름조금대구 16.0℃
  • 흐림울산 17.2℃
  • 구름많음광주 16.8℃
  • 흐림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5.1℃
  • 제주 19.7℃
  • 맑음강화 12.6℃
  • 맑음보은 16.4℃
  • 흐림금산 13.5℃
  • 구름조금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방송/연예

배너

김고은 인스타그램, 최근 “현대인은 플라스틱의 대홍수 속에 살고...”


[sbn뉴스=온라인뉴스팀] 김고은이 본인의 SNS에 사진을 게시해 팬들의 관심을 이끌어냈다.


8일 김고은이 게시한 최근 게시물에는 “현대인은 플라스틱의 대홍수 속에 살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흔히 떠올릴 수 있는 일회용 컵이나 페트병, 빨대뿐만 아니라 다양한 포장재와 비닐봉지 또한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제품이죠. ‘일회용’이라는 명칭에 걸맞게 대부분의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들이 우리 손에 머무르는 시간은 단 몇 분밖에 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짧은 시간 동안 우리의 손을 거쳐 간 플라스틱 쓰레기는 버려진 후 수백 년 동안 자연분해되지 않고 생태계를 떠돌며 배고픈 해양 동물의 먹이가 됩니다.매년 800만 톤의 플라스틱 쓰레기가 바다로 흘러 들어갑니다. 그리고 지구와 우리 모두의 건강을 위협하는 악순환, 즉 잘게 부서진 플라스틱 쓰레기가 먹이사슬을 따라 해양 생물을 거쳐 다시 인간에게 되돌아오는 과정이 반복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담겨 시선을 끌었다.


이와 관련해 팬들은 “너무너무 공감해요”, “너도 이런거 해봐!!”, “고은님 진짜 좋은일 하십니다” 등의 반응을 표했다.


그런가하면 김고은은 지난 7월 2일에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