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5.8℃
  • 맑음강릉 23.7℃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7.4℃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0.5℃
  • 맑음광주 26.1℃
  • 맑음부산 21.3℃
  • 맑음고창 22.5℃
  • 구름많음제주 21.4℃
  • 맑음강화 23.7℃
  • 맑음보은 26.8℃
  • 맑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2.7℃
  • 맑음경주시 24.0℃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공주】김정섭 공주시장, “공주보 O‧X 아닌 시민 혜택이 최우선”


[sbn뉴스=공주] 손아영 기자 = 충남 김정섭 공주시장이 12일 공주보 문제는 공주시에 가장 적합하고 공주시민에게 가장 혜택이 되는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 최우선이라고 강조했다. 

김 시장은 이날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전날 열린 금강수계 보 처리 시민 대 토론회와 관련해 “공주보의 경우 특수성 때문에 해체냐 유지냐 하는 O‧X로 해결될 문제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공주보는 공도교라는 다리 기능이 있고 백제보 영향도 받는 위치에 있으므로 금강수계 전체를 보고 대처해야 한다”라며 “이를 단순하게 O‧X로 풀려는 것은 잘못된 접근 방식이고 정답이 안 나오는 문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더 많은 대화를 통해 부정확한 정보나 오해를 불식시킬 필요가 있다”라며, “정부로부터 정확한 자료를 받고 시민 대표와 전문가가 참여하는 토론회가 언론사나 시민단체 공동 주최로 마련됐으면 좋겠다”라고 제안했다. 

또한, 4대강 보 처리방안을 최종적으로 결정할 국가물관리위원회가 조만간 출범을 앞둔 만큼, 공주시민의 의견이 제대로 반영되도록 준비 작업에 철저히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끝으로 김정섭 시장은 “지금까지 여러 차례 견해를 밝혔듯 공주보 문제는 복합적으로 풀어가야 한다”고 거듭 강조하고, “몇 년이 걸리더라도 공주시에 가장 이롭고 시민에게 혜택이 되는 방안으로 금강 물관리 대책이 세워질 때까지 시장으로서 주어진 사명을 열심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