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3.7℃
  • 흐림서울 10.8℃
  • 대전 11.6℃
  • 흐림대구 14.1℃
  • 구름조금울산 16.2℃
  • 흐림광주 12.4℃
  • 구름많음부산 14.9℃
  • 흐림고창 12.8℃
  • 흐림제주 15.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0.8℃
  • 흐림금산 11.5℃
  • 흐림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5.5℃
  • 구름조금거제 15.3℃
기상청 제공

【서천】“서면 마을회관 태양광 발전시설 활용도 높여라”

강신두 부의장, “기름 난방보다 저렴한 전기 필름 난방 활용” 제시
강 의원, 시범운영 통해 사업 추진 가능성 여부 확인 후 확대 주문



[sbn뉴스=서천] 나영찬 기자 = 충남 서천군 서면 소재 24개 마을회관의 태양광 발전시설에 대한 활용도를 높여야 한다는 지적이다.

강신두 의원은 지난 2일 열린 제268회 정례회 행정사무 감사를 통해 “마을회관의 태양광 발전 시설로 생성된 남아도는 전기를 이용하는 전기 필름 난방 설치가 필요하다”라며 이같이 제시했다.

강 의원은 “서면 소재 마을회관은 전기난방을 사용하는 한 두 개 마을을 제외하고는 모두 기름 난방을 사용하고 있다”라며 “마을회관마다 태양광 시설이 설치되어있음에도 불구하고 생성되는 전기를 효율적으로 이용하지 못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이를 활용하면 기름을 절약할 수 있고 보일러 고장으로 인한 수리·교체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라며 “전기난방 시설에 드는 필름은 설치비용도 저렴하고 어르신들이 사용하기 편리하다”라고 강조했다.

평균적으로 서면 지역의 마을회관 1개 당 겨우내 난방에 들어가는 유류비용은 매년 약 150여만 원의 예산이 들어가고 있지만, 전기 필름난방은 약 100여만 원의 설치비만 소요되고 여기에 남아도는 전기를 이용하면 상당한 비용 절감이 될 수 있다는 것이 강 의원의 주장이다. 

또한, 강 의원은 “서면 이외의 다른 읍면에도 이런 경우가 있는데 태양광 발전으로 생성된 전기가 한전으로 갔다가 인버터를 통해 돌아와 현재 전기가 남아돌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같이 전기를 이용한 필름 난방은 바닥 장판이 깨끗한 곳이면 장판을 교체할 필요 없이 장판 아래 설치하면 되는 만큼 간단하다면서 주무부서는 이 사업을 조속히 검토해 주기 바란다”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그는 “24개 마을을 한 번에 사업을 진행할 것이 아니고, 1개 마을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통해 사업 추진 가능성 유무를 판단한 뒤 결정하라”라고 주문했다.

한편 강신두 부의장은 지난 5일 행정사무 감사에서 ‘춘장대 청소 관련 민간위탁’, ‘수산종묘 방류사업 추진현황 및 효과’와 6일에는 ‘모시 농가 계약재배’에 대해 해당 실과에 질의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