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1.9℃
  • -강릉 -3.1℃
  • 맑음서울 -8.5℃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1.5℃
  • -고창 -8.2℃
  • 제주 1.1℃
  • -강화 -9.3℃
  • -보은 -12.5℃
  • -금산 -11.8℃
  • -강진군 -5.1℃
  • -경주시 -6.0℃
  • -거제 -1.7℃
기상청 제공

로컬뉴스

서천군, 금강변 야간경관조명 설치 현장 점검

조명 설치현황 및 전략적 경관 조명 조성 방안 등 토론 실시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지난 5일 금강하구 및 장항읍 일원의 야간 경관 조명 설치 현황에 대한 현장점검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날 박여종 부군수를 비롯해 부서장 등 25명은 장항 신물량장에서 출발해 동백대교를 거쳐 금강하굿둑 팔각정까지 구간점검에 나섰다.

또한, 현재 야간 조명 설치현황과 장항 전망산 굴뚝을 활용한 경관조명 설치, 동백대교 서천 방향 조명 설치, 금강하굿둑 팔각정 랜드마크 조명 조성 등 전략적 경관 조명 조성 방안에 대해 현장 토론을 실시했다.

특히, 장항 연안정비 친수 공간 사업으로 만들어진 ‘연안공원’을 활용해 새롭게 떠오르는 장항의 야간경관 명소를 조성하는 사업추진 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한덕수 정책기획실장은 “앞으로 아름다운 야경을 전략적으로 조성해 서천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새롭고 매력적인 관광코스를 제공 할 예정”이라며 “우후죽순 일관성 없이 추진되는 야간 조명 설치를 지양하고 체계적인  야간경관 기본계획 수립으로 서천군 야간 경관의 품위를 제고하고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은 1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하굿둑 관광지 내 가로등 교체, 풍차조명 설치, 팔각정 리모델링, 보도블럭 교체 등 이미지 개선 사업을 추진해 금강하굿둑 관광지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다. 

포토


배너